주절주절 낙서장~ > 코로나 시대 생존요령

본문 바로가기
  • FAQ
  • 현재접속자 (692)
  • 최신글

LOGIN

1.궁금한 사항은 "궁금해요" 게시판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2.단순 내용 펌은 삭제 처리합니다. 본인의 의견을 적어주세요.

일상 | 코로나 시대 생존요령

페이지 정보

작성자 beauticia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6.18) 작성일20-09-08 10:02 조회2,394회 댓글1건
  • 목록
게시글 링크복사 : http://www.indoweb.org/480479

본문

2020년 9월 7일(월) 인도네시아 한인사회에 코로나 확진자가 또 발생했다

한인확진자 11번이라는 꼬리표가 달렸는데 그건 인도네시아 방역당국에서 붙인 것이 아니라 한인매체에서 단 것이다. 한국 방역당국에서 하는 방식을 한번 따라해 보는 것이다.

 

처음엔 자발적으로 동선을 밝히던 확진자들이 점차 동선공개에 소극적으로 되어 가는 모습은 일견 이해가 된다.

추가 피해를 막으려는 의도가 이미 방문하고 지나온 곳의 상점과 식당들에겐 날벼락같은 손해를 입히고 낙인까지 찍게 되기 쉽기 때문이다. 그러니 동선을 밝혀달라는 사람들과 그래서는 안된다는 사람들의 생각, 양쪽 모두 충분히 납득가고 동감한다. 하지만 이렇게 말하기만 하면 너무 무책임한 거지. 그래서 어째야 한다는 걸까?

 

사실 동선을 밝히는 행위, 그래서 다녀간 식당이나 상점이 자발적으로 방역공지하고 하루 이틀 문을 닫고 정비하는 일은 매우 고귀한 행동이고 칭찬받아 마땅하다. 하지만 그렇지 읺다고 해서 비위생적, 반사회적이라며 호들갑을 떠는 것도, 한국이라면 이해하겠지만, 인도네시아에선 굳이 그럴 필요 없지 싶다.

 

우린 지금 하루 3천 명 이상 신규확진자가 나오고 있는 인도네시아 사회에 살고 있고 지금까지 발생한 19만 6천 명 이상의 누적확진자들 중 동선의 일부라도 밝혀 공개된 사람들은 처음 열 명 이내, 손가락으로 셀 정도의 인원들 뿐이고 나머지는 그저 발생지역별 통계만 나오고 있다. 자카르타에서도 최근 매일 1천 명 이상 신규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다. 확인되지 않은 확진자들과 보균자들은 그 몇 배, 몇 십 배가 될 것이고 인도네시아는 연말까지 누적확진자 50만 명을 충분히 돌파할 것이라 예상된다. 

 

급사하는 인도네시아인들도 적지 않다. 코로나확진을 받지 않고서 갑자기 쓰러져 자택에서 또는 병원으로 이송 중 사망하는 사람들은 명백한 교통사고 등 외상에 의한 사망이 아닌한 대부분 코로나 사망자에 준한 프로토콜을 적용해 사망 즉시 매장하고 있다. 그게 6시간 이내인가로 알고 있다.

 

그러니 이렇게 생각해야 한다. 

한국인 확진자가 한번 다녀갔다고 공지된 그 식당, 그 수퍼마켓 이외의 장소들은 인도네시아인 확진자 및 보균자들이 이미 수천 번 다녀갔다고 말이다. 그러니 한국인 확진자나 해당 사업장이 동선공개를 하지 않는다고 하여 호들갑 떨며 불안해 하는 건 인지상정이지만 그보다 더 중요한 건 내가 뭘 어떻게 하느냐 하는 것이다

 

파출부를 쓰다가 끊은 집들 많은데 미안한 일이지만 어디서 뭘하다가 무슨 차에서 누구 옆에 앉아 있다 왔을지 모를 파출부를 매일 들여 코로나 방역에 구멍을 내지 않겠다는 의도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업무 내용 상, 근무 환경 상 현지사회와의 접촉을 피할 수 없는 직종이나 업종은 반드시 있다. 모든 다른 경우와 마찬가지로 남들이 뭔가를 내게 해주길 기대하는 건 분명한 한계가 있다. 내가 뭘 하느냐 또는 하지 않느냐가 더욱 중요한 것이다.

 

남들에게 나한테 병 옮기지 말라 하기 전에 내가 스스로 방어하는 게 최선의 방역이다.

얼마 전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 말이 참 인상적이었다.

 

"요즘 코로나시대에 시민들이 연대하는 방법은 모두가 흩어지는 것입니다."

 

 

2020. 9. 8. 

 

 

P.S. 그걸 알지만 흩어질 수 없는 분들은 좀 더 철저한 방역 프로토콜  속에서 오늘도 안전한 하루 보내시길 기원합니다.

좋아요 1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마스메라님의 댓글

마스메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82.♡.234.117 작성일

한가지 추가로 인도네시아 정부는 대통령령으로 동선 및 신상공개를 법으로 금지하고 있죠.
코로나 때문에 바뀐것들도 좀 있네요.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 이게 반대로..
긍정적으로 살라고 Be positive 이 말도 이제는 쓰기 힘들고..
사람들과 웃으면서 먹고 마시고 하는 분위기와 점점 멀어지고 있는 세상이네요. 이게 일시적이 아니라 앞으로 계속 이렇게 살아가야 하는건가 싶기도 해서 참 각박하네요. 사람은 더불어 함께 살아야 하는것인데...
글에 공감합니다. 요즘 한인밴드부터 관련 사항으로 갑론을박이 상당하던데. 모든 주장에는 일장일단이 있고, 모두 자신만의 의견이 있는데, 자신의 의견과 다르다고 공격하고 모독하는 몇몇 분들만 없으면 참 좋은 토론에 좋은 방안도 도출될만할텐데 아쉽기도 하더군요.
현재 인도네시아 확진자가 검사대비 26%라고 하더라구요. 그럼 우리가 어딜 가던 해당 장소의 26%는 잠정적 전파자라고 보는게 적당하고, 그렇다면 어딜 가던 마스크등을 이용해 자신이 스스로 보호하는 방법밖에는 없는것 같습니다.

  • 목록
주절주절 낙서장~ 목록
  • Total 7,249건 7 페이지
  • RSS
주절주절 낙서장~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081 일상 UN SDGs 청소년 온라인 정책포럼 모집(~12.21) gongmap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2-01 5057
7080 일상 좋아요1 15년 전통의 자카르타 최대 농구동아리 비비자(BBJA)에서 신입회원… 댓글2 전풀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27 5417
7079 기타 블로그 글) 국제학교 IB 교육과정 완벽 정리 - 1,2,3,4편 합… iik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26 4161
7078 감동 50년만에 미국으로 한국 소포 도착하자 전세계 폭풍오열한 이유 댓글1 둥글레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24 4353
7077 기타 좋아요1 휴대폰이 주인을 찾고 있습니다. 첨부파일 Aiden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23 3447
7076 일상 내일은 더 춥다고 합니다 미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22 2737
7075 기타 블로그 글) 국제학교 IB 교육과정 완벽 정리 - 1,2,3편 합본 iik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9 5161
7074 노하우/팁 좋아요1 리뽀 찌까랑 인니어 왕초보 과외 선생님 구합니다. 댓글1 JaeSu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7 5474
7073 일상 (온라인 대외활동) UN 청소년 정책포럼 공모 ~12.21 참가비무료 공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7 5533
7072 일상 끄망자야 아파트 댓글3 자칼새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2 6412
7071 기타 한국계 美 연방 하원의원 또 탄생했다 이장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1 6139
7070 기타 니트릴 글로브 장갑 관련해서 진성 바이어 구합니다. koreaNo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1 5803
7069 기타 블로그 글) IB 과정 완벽 정리 - 1 & 2 iik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0 3884
7068 노하우/팁 좋아요1 인도네시아 라탄, 인테리어소품 수입 댓글5 인도알러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9 3941
7067 일상 바탐에 살고 계신 분 있으신가요~? 댓글2 바탐인도네시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5 6267
7066 기타 [단독]하나은행, 옵티머스 '검은돈' 740억 세탁 방치했다 S빠나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29 8479
7065 감동 좋아요2 때로는 다정한 친구로 행복한 연인으로 이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22 7441
7064 일상 좋아요1 10월 17일 10명 회크루즈 발리바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18 5583
7063 푸념 인니 정부가 중국 백신을 쓴다던데 댓글10 해해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14 6495
7062 기타 [오피셜] 당연히, 손흥민 UEL 뛰고…'주급 5억' 외질 결국 제외 진돌배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09 5401
7061 기타 미국 대입 요소 반영 순위 완벽 정리 iik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07 4156
7060 기타 좋아요1 찔레곤 '스위트&홈 하숙집' : 한식으로 속이 편안한 하루를 시작하세… cilegonbant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02 5491
7059 일상 좋아요1 한국 인니대사관에서 결혼하기 댓글1 첨부파일 해해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29 4098
7058 기타 100% 한국생산 마스크 직구처 marketMI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28 3870
7057 기타 좋아요3 서비스업의 '도와 드립니다'라는 표현 댓글2 명랑쾌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28 4442
7056 기타 동화책 번역기부 온라인 비교과 활동 공유 gongmap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23 4437
7055 기타 미국 대학 입시 일정 및 SAT/ACT 자격 요건 iik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22 4479
7054 기타 혹시 니트릴 장갑 생산 설비 제조 업체가 인도네시아에 있을까요? 댓글1 고드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22 4896
게시물 검색

인도웹은 광고매체이며 광고 당사자가 아닙니다. 인도웹은 공공성 훼손내용을 제외하고 광고정보에 대한 책임을 지지않습니다.
Copyright ⓒ 2006.7.4 - 2022 Powered By IndoWeb.Org. All rights reserved. Email: ad@indowe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