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트라] 시장정보 > 인도네시아, 주요 상품군별 동북아 3국의 이미지 및 구매행태 설문조사 결과

본문 바로가기
  • FAQ
  • 현재접속자 (934)
  • 최신글

LOGIN

인도네시아, 주요 상품군별 동북아 3국의 이미지 및 구매행태 설문조사 결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07-26 15:46 조회538회 댓글0건
  • 목록
게시글 링크복사 : http://www.indoweb.org/486932

본문

인도네시아, 주요 상품군별 동북아 3국의 이미지 및 구매행태 설문조사 결과
2021-07-26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무역관 이창현

- 코로나19, 재택근무 영향 등으로 한국 드라마 포함 한류 확산 가속화 -

한국, 국가 친숙도 높고 한국 상품 구매의향도 긍정적 -

 

 

 

요약

 

인도네시아에서 동북아시아 3국 중 한국의 국가 친숙도가 가장 높고, 한국 원산지 상품 및 브랜드에 대한 연상이미지가 가장 높다. 다만 연상이미지 자체의 다양성 측면에서는 일본이 다소 더 풍부하다. 상품군별 이미지도 3국 중에 한국이 가장 앞서 있다. 그리고 코로나19로 인한 재택근무 중에 한국 드라마의 시청자 수가 늘었으며, 시청시간 또한 더 많아졌다고 응답했다.

 

설문조사 개요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8

 

동북아 3국에 대한 친숙도

 

이번 설문조사 결과 인도네시아에서 동북 3국 중 한국에 대한 친숙도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 비록 일본의 지배를 3년여 받았으나 도요타 등 일본제 브랜드 차량의 시장점유율이 90% 넘는 나라이고, 전체 경제력의 90% 이상을 차지하는 화교(중국)의 영향력 등을 감안하면 한국에 대한 친숙도가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8

 

이에 대한 보조 자료로 구글 트렌드에서 국가명 검색어의 점유율을 아래와 같이 분석했다. 3국의 검색 기준 점유율은 2021년 7월 현재 기준 일본과 중국을 합친 것보다 한국에 대한 검색이 훨씬 더 많다. 2009년 1월을 기준으로 중국을 앞서기 시작했으며, 2011년 4월을 기준으로 일본을 극복하기 시작했다.

 

당시 주요 활동 및 국제적 사건사고로는 한국은 2007년 미국발 금융위기를 잘 극복한 나라의 하나였으며, 한국에 국가브랜드 위원회가 설치되어 2010년 10월에 인도네시아에서 대형 행사를 개최했고, 2011년도 3월 일본 후쿠시마 원자력 사고가 있었다. 참고로 인도네시아 인터넷 검색엔진의 시장 점유율은 구글(Google)이 97.7% 차지하고 있다.(세계 평균은 92.5%, 한국은 83.9%)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8

 

상품군별 친숙도

 

한편 3국 원산지 상품에 대한 주요 상품군별 친숙도를 평가한 결과 가정용품에는 큰 차이가 없었고, 전자제품에는 약간의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식품료 및 화장품과 개인위생용품에서 3국간의 차이는 명확하게 나타났다. 특히 중국과의 차이는 매우 크게 나타났으며, 한국보다 먼저 깨끗한 이미지를 가진 선진국이 된 일본과도 차이를 벌렸다.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8

 

국별 상품 및 브랜드에 대한 연상 이미지

 

한편 각 국가별 상품 및 브랜드에 대한 자유 연상 이미지를 최대 3개를 적으라고 한 설문에서 일본에 대한 연상 단어는 67개로 한국의 53개, 중국의 38개에 비해 더 풍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단순 연상 총 갯수에서는 한국이 267개로 일본의 258개에 비해 높으나, 삼성이 타 연상에 비해 압도적으로 높게 나타나 전체의 수를 늘인 착시효과 때문으로 보인다.

 

한국의 연상 이미지는 삼성, LG 와 같은 대기업과 화장품 브랜드 3개가 꼽혔다. 여성들에게 국가브랜드와 가장 관련 깊은 상품군인 화장품 산업이 다수를 차지했는데, 이니스프리/네이처리퍼블릭(22), 라네즈(11), 썸바이(4), 페이스샵/ 설화수/아이오페/에뛰드(2) 등이다. 한편 인도네시아에서 라면으로 인기가 높은 삼양(9) 등 식품군의 비중도 높은 편이었다.

 

일본의 경우 소니와 같은 전통 가전제품 회사들과 인도네시아 자동차 시장의 절대 점유율을 가진 토요타, SK-II 화장품이 꼽혔다. 한편 중국은 5개 전체가 전자제품 혹은 가전제품을 만드는 회사들로 연상되었다.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8

 

코로나19와 한류의 확산 : 한국산 드라마 시청여부 및 시청 시간의 변화

 

한류 확산의 주 요인으로 꼽히는 한국 드라마에 대한 시청률이 32%에서 47%로 50% 가까이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팬데믹 기간 중에 재택근무, 재택학습 등이 늘어나면서, 여유시간을 활용해서 TV나 휴대폰 등으로 한국 드라마 등이 시청이 늘었다는 것을 수치로 설명하는 것이다.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8

 

한국 드라마의 시청시간 역시 늘어났다. 한국드라마 비시청률의 감소(25.5%®19.8%)와 더불어 중시청자(Heavy User, 주당 14시간이상, 1일 2시간 이상)비중이 증대했을 뿐만 아니라 중시청자들로 갈 수록 더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즉 주당14~28시간 시청자의 비중이 20% 정도 늘었으나,   28~42시간의 경우 60% 증대했고, 42시간이상의 경우 75%로 대폭 증가했다. (통상 설문조사에서 이렇게 일련의 방향성을 보일 경우 상당히 신뢰도가 높아진다.)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8

 

 

주요 카테고리별 한국산 상품의 구매여부 및 구매 빈도

 

한국산 상품의 구매여부 빈도의 코로나19 이전과의 비교는 식음료화장품 및 개인위생용품전자제품가정용품 등 4개 카테고리에서 큰 변화는 없었으나상대적으로 현지 상품에 비해 고가인 한국제품의 구매에 여부를 기준으로 살펴볼 때전반적으로 비구매 비중이 늘어난 추세이며 소비의 양극화로 이해될 수 있는 부분이 있다즉 기존에 고가의 한국산 상품을 자주 구매하던 층에서는 지속 구매하거나 더 강화하는 경향을 보였다다만 식음료와 같은 한국 드라마의 시청 등의 영향에 따른 충동구매가 가능한 저관여 상품에 대한 소비는 증가했다. 이런 현상에 대해 K식품의 C사장은 "코로나로 인해 인도네시아 경제가 어렵지만, 한국 식음료, 특히  라면이 비교적 잘 나가고 있으며, 드라마 등의 영향이 매우 크다"고 말했다.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8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9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9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9

 

한국산 상품의 구매의향률

 

향후 한국산 상품의 구매 의향률 중 긍정율(매우높다+높다)은 식음료(73%), 화장품 및 개인위생용품(65%), 가정용픔(58%),  전자제품(57%)  순이며모두 50%대가 넘어 주요 소비재 상품군별 선호율로 볼때 낮지 않다.

 

fcf9e387cd1a80034bb592bc1bd85956_1627289

 

시사점

 

한류의 확산과 한국 정부 및 기업의 노력 등으로 인해 높아진 한국 및 한국 상품의 위상을 지속 유지 강화함으로서 한국산 상품의 인도네시아 공급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다만, 본 설문조사는 앞서 언급한 바와 같이 표본수가 제한되어 있어 수치를 절대적으로 해석하기 보다는 전체적인 방향성을 파악한다는 차원에서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점에 유의해야 한다.

 

 

자료 수집 및 분석 지원 : Ms. IIS, Ms. Rischa.

참고자료 : www.interad.com, gs.statcounter.com, KOTRA 자카르타 무역관 종합

  • 목록
[코트라] 시장정보 목록
  • Total 768건 1 페이지
[코트라] 시장정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68 보건의료 정책동향 및 유망분야 살펴보기, 메디컬 웨비나 개최(2편)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0-14 26
767 의료기기 시장 진출 길라잡이, 메디컬 웨비나 개최(1편)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0-14 47
766 배터리로 달리는 인도네시아 자동차의 미래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0-08 91
765 인도네시아는 지금 한국 웹툰 전성시대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0-08 84
764 인도네시아 공기청정기 시장 동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0-08 90
763 글로벌 기업의 각축장, 인도네시아 데이터센터 현황 점검 웨비나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0-08 45
762 [기고] 인도네시아 중고물품 수입승인 절차 안내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9-21 63
761 인도네시아, 정부 중점 투자유치 프로젝트 살펴보기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9-10 284
760 주요 사례 및 정책으로 살펴보는 인도네시아 ESG 동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9-10 239
759 인도네시아 주류 시장 동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9-10 216
758 극적인 반등 이뤄낸 인도네시아 경제, 그러나 하반기는 아직 불확실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9-10 88
757 인도네시아 고압 변압기 시장 동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8-23 274
756 인도네시아 1위 증권사로부터 듣는 인도네시아 핀테크 시장 개황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8-12 409
755 인도네시아 라텍스(니트릴 고무) 시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8-12 426
754 한국인 전문가가 전해주는 인도네시아 P2P 대출 시장 진출 시 참고 사항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7-30 737
753 [기고] 한국건설회사 인도네시아 건설시장 진출 전 참고사항 안내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7-30 611
열람중 인도네시아, 주요 상품군별 동북아 3국의 이미지 및 구매행태 설문조사 결과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7-26 539
751 인도네시아 산소발생기 시장동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7-26 244
750 인도네시아, 코로나19 긴급조달품목 확대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7-20 311
749 [기고] 인도네시아 국세기본법 개정안에 대한 국세청 발표자료 안내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7-20 381
748 인도네시아 폴리에테르 시장 동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7-12 364
747 [기고] 주요 분야를 통해 살펴본 인도네시아 정보통신 시장 동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7-12 292
746 인도네시아 한류 확산과 한국 라면 유통현황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7-05 479
745 인도네시아 대표 스타트업의 맞손, 고젝 x 토코피디아='GoTo'그룹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6-10 667
744 인도네시아의 산림산업 현황과 정부 규제 변경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6-10 618
743 인도네시아 투자부 승격에 따른 주요 변화와 1분기 투자유치 실적 돌아보기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6-10 580
742 인도네시아 현금없는 사회로의 디지털 전환, QR코드 표준화시스템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6-02 404
741 인도네시아 루피아 환율 상승, 언제까지 지속될 것인가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5-11 830
게시물 검색
문의 및 신청

KOTRA 자카르타 무역관
kotrajakarta2018@gmail.com


인도웹은 광고매체이며 광고 당사자가 아닙니다. 인도웹은 공공성 훼손내용을 제외하고 광고정보에 대한 책임을 지지않습니다.
Copyright ⓒ 2006.7.4 - 2021 Powered By IndoWeb.Org. All rights reserved. Email: ad@indowe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