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트라] 시장정보 > [무역관 르포] 인도네시아에서 시도해볼 만한 3대 사업 분야

본문 바로가기
  • FAQ
  • 현재접속자 (862)
  • 최신글

LOGIN

[무역관 르포] 인도네시아에서 시도해볼 만한 3대 사업 분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7-11-03 08:03 조회1,648회 댓글0건
  • 목록
게시글 링크복사 : http://www.indoweb.org/452153

본문

현지인들에게 인기 많은 메뉴

external_image

여행 중개업

설명: http://www.lasplash.com/uploads/b8c4/50e4cad7d8f92-panorama-tours-review-1.jpg

자카르타 소재 한국어학원

설명: bahasa korea di jakarta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자료원: Anakjajan(Ojju), Splash magazines, kursusbahasakoreadijakarta


□ 포스트차이나, 대세는 인도네시아


2016년 말 한한령으로 대두된 포스트 차이나 시대로 2017인도네시아가 대세이다실질적으로 인도네시아는 동남아에서도 2016년 기준 25820명으로 인구가 가장 많으며  GDP 9321억 달러로 태국필리핀싱가포르말레이시아베트남 등 주요 동남아 국가보다도 월등히 높다인도네시아는 인구 규모에 기반한 경제력을 바탕으로 동남아시아의 최대 국가라는 높은 자부심을 가지고 있으며다수의 글로벌 기업들이 현지 생산 거점을 운영하고 있어 개별 구매력에 비해 눈높이가 매우 높은 국가이다.

 

2016년 주요 동남아 국가 인구현황

                                                    (단위백만 명)

external_image

2016년 주요 동남아 국가 총 GDP 현황(명목 GDP 기준)

                                             (단위십억 달러)

external_image

자료원: 이코노미스트

 

인도네시아는 경제활동 참가율이 2017년 기준 69.02%에 달하며그 비율이 2020년까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이에2000년대 중반 이후 중국의 생산 비용 증가 및 제도적 리스크를 피할 수 있는 생산거점으로 자리잡게 됐다2017년 들어 한국과 인도네시아 양국 간의 교역량이 전년 대비 월등히 증가했다. 2017 1월부터 8월의 대인도네시아 수출은 55억9000만 달러로 전년동기대비 26.2% 증가했고 수입 또한 63억7000만 달러로 전년동기대비 19.5% 증가했다투자의 경우도 2017년 상반기 대인도네시아 투자실적은 총 9100만 달러로 전년동기대비 약 91.1% 증가, 2015년도 상반기 실적 대비 14.4% 증가하며 최근 3년간 가장 높은2017년 상반기 실적을 기록했다.

 

무역, 투자뿐 아니라 정치문화 분야의 양국의 교류가 활성화되고 있음에 따라 인도네시아로 문을 두드리는 우리 국민이 많으며 인도네시아에서 어떠한 사업을 하면 좋을지에 대한 문의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이에 KOTRA 자카르타 무역관 조사 담당 현지 직원들은 젊은 청년의 입장에서 어떤 아이템으로 창업을 해야 할 지를 살펴본 결과한국인으로서 인도네시아에서 눈여겨볼 수 있는 사업 분야에는 식당사업여행중개사업 그리고 교육사업 등이라는 의견을 모았다.

 

□ 인도네시아에서 시도해볼 만한 사업 1: 식당업


한류 열풍은 한국인들에게 식음료 사업 진출을 용이하게 하는 긍정적인 사업분야이다. 한국 드라마영화, K-Pop 등의 영향으로 한국의 음식들이 인도네시아 인들 사이에서 생각보다 많이 알려져 있는 편이고인도네시아 인들은 특히 아시아 음식에 대한 선호도가 상당히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호기심이 많고 다양한 문화권의 음식을 맛보고 싶어하는 인도네시아에는 이미 아시아중동북미유럽식을 제공하는 식당이 두루두루 존재한다유로모니터에 의하면 아시아 음식을 판매하는 식당의 수는 2016년 기준 총 9만7988개로 다른 음식 종류에 비해 가장 많으며전체 식당 중 차지하는 비중이 약 97.5%이다. 이 중에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음식 종류는 중식일식한식이다.

 

최근 4년간 인도네시아 음식 종류별 식당 수

                                                                                                                                        (단위)

external_image

자료원: 유로모니터

 

특히 튀김을 즐겨 먹고 맵고 짜고 단 맛 등 자극적인 맛을 선호하는 인도네시아인들은 마찬가지로 맵고 짠 맛이 강한 한국 음식을 상당히 좋아한다. 또한 기존의 전통적인 식당의 형태에서 진화해 식당 종업원의 신속하고 친절한 서비스인테리어독특한 집기독특한 모양의 음식을 제공하는 식당을 호기심에 방문하는 경우도 많이 발견할 수 있다요즘 인도네시아에서 뜨고 있는 메뉴 종류는 모짜렐라 치즈를 듬뿍 가미한 퐁듀 형태로 제공되는 통닭닭갈비불고기 등이다. 한 대형 쇼핑몰에 이러한 메뉴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한 한국 식당의 경우 밥을 먹기 위해 최소 1시간 이상 줄을 서서 대기해야 한다고 한다. 또한 한국 음식에 매료된 현지인들이 자체적으로 불고기떡볶이치킨을 판매하는 한국 식당도 많아지고 있다.

 

그러나 최근들어 두터워진 중산층과 높아진 소비자의 안목으로 인해 한식당 진입장벽은 낮지 않다. 특히 한식은 한국인 주방장 채용이 어려우며 식재료 조달의 어려움, 표준화되지 못한 레시피로 한식당 운영에 애로사항으로 작용한다. 따라서 식당업을 하기에 앞서 현지화, 독창성, 퓨전 등을 염두한 비즈니스를 하는 것으로 고려해야 한다. 한국에 온 듯한 인테리어와 현지인도 좋아하면서 한국의 맛을 최대한 살린 음식을 콘셉트로 한 식당은 인도네시아인들 사이에서 고급스러우면서도 정갈한 식당으로 거듭날 것으로 본다. 또한 태블릿PC를 이용한 메뉴선택 및 온라인 결제를 접목한 식당 서비스는 인도네시아인들에게 최첨단 한국의 이미지를 제공함으로써 식당 서비스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킬 것이다.

  

□ 인도네시아에서 시도해볼 만한 사업 2: 여행중개업


인도네시아의 경제 사정이 나아지고 소비자의 구매력이 증가하고 있으며, 여가시간을 즐길 수 있는 중상층이 증가하며 인도네시아의 내국인 여행객의 수도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관광산업 육성정책을 통한 공항 신설항공편 증편도로 건설여행지 개발 등의 인프라 구축은 인도네시아의 여행중개업이 더욱 더 발전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그리고 우리나라의 어느 매체에서도 인도네시아 관광지를 부각하는 등 발리의 이미지가 강했던 인도네시아가 거대한 휴양 국가로 재조명되면서 인도네시아로 유입되는 한국인 관광객 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유로모니터에 의하면 한국인 관광객은 2017년에 58만 명으로 전년 대비 22.3%가량 증가할 것으로 집계하고 있다.

 

최근 5년간 인도네시아 상위 10개국 관광객 수 동향

                                                                                                                                            (단위천 명)

국가명

2013

2014

2015

2016

2017f

싱가포르

1,634.10

1,739.90

1,900.50

2,156

2,651.60

말레이시아

1,431.00

1,485.70

1,650.10

1,915.90

2,400.60

호주

998

1,127.60

1,207.90

1,367.80

1,695.30

중국

807.4

868.5

993.90

1,222.30

1,585.10

일본

491.6

525.5

554.4

618.3

756.3

한국

343.6

370.2

415.5

474.4

580.4

필리핀

246.5

253.2

283.3

348.3

453.1

미국

234.1

251.4

282

327.4

407.2

태국

245.3

265.1

288.3

326.9

398.8

인도

201

212.9

242.4

298.1

391.7

자료원: 유로모니터(f는 추정치) 


반면에 한한령으로 중국 관광객이 상대적으로 줄어들면서 인도네시아 관광객 등 동남아 관광객 유치가 요즘 한국에서도 주요 이슈가 되고 있다. 한국발 영상매체 및 사회적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서울제주부산남해 등이 알려져 있으며한국에 관심있어 하는 인도네시아인들은 한국을 꼭 한 번쯤 방문해봐야 하는 나라로 인지하는 경향이 있다고 한다이에 여행을 테마로 한 여행 중개업 등이 앞으로 각광받을 것으로 예상된다기존의 여행 중개에 IT 서비스를 더해 앱을 통해 앱 이용자에 맞는 여행지 선정 및 가이드 설정차량,맛집 등을 중개받을 수 있는 사업이 유망할 것으로 보인다.         

  

□ 인도네시아에서 시도해볼 만한 사업 3: 어학 교육

 

인도네시아 인들은 영어 학습에 관심이 많으며, 특히 상류층 자녀들의 경우 호주유럽미국 등의 영미권으로 유학을 가기 위해 영어 수업을 학교 수업 외에 별도로 배우는 경우가 많다그러나 영어뿐 아니라 한국어 수업도 요즘 들어서 인도네시아인들 사이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한국어로 된 영상 및 음악 콘텐츠를 이해하기 위해서인도네시아로 진출한 한국기업에 취직하기 위해한국으로 유학하기 위해한국에 대한 동경 등 다양한 이유로 한국어를 배우려는 인도네시아 인들이 증가하고 있다한국어 학원 수는 이제 136개로 중국어 학원이 255일본어 학원이 252개인데 반해 절반 수준밖에 되지 않으나한국어 수업을 찾아보기 어려운 유럽에 비해 한국어의 수요가 인도네시아에서 월등히 많은 편이다.


영어를 제외한 언어별 어학원 수

                                                                                                                            (단위: 개)

external_image

: 영어학원의 경우 4728개로그 수가 다른 어학에 비해 월등히 많아 한 표에 표기 불가

 자료원: infokursus.net

 

오히려 독일, 프랑스와 같은 선진국 언어에 대한 어학원보다도 한국어 학원의 수는 굉장히 많아 앞으로도 한국어 학원에 대한 수요는 지속적으로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특히 인도네시아 노동조합 배치 및 보호를 위한 기관(BNP2TKI)에 따르면 3만109명의 인도네시아 인이 한국에서 일자리를 얻기 위해 한국어능력시험(EPS-TOPIK)에 응시했다고 언급한다또한 정부는 2016 11월 기준한국에서 온 근로자 수는 최소 1만2500명으로 추산되고 있으며 이는 중국 근로자 수가 2만1300명인데 이어 2번째로 가장 많은 것으로 발표함에 따라 한국어의 인기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어학 사업 또한 기존의 오프라인 방식이 아닌 온·오프라인 동시 수강 또는 앱을 활용해 선생님-학생 간 쌍방향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한 한국어 수업이 된다면 인도네시아 인들이 관심과 호기심을 가지고 한국어를 더 적극적으로 배우게 될 것이다학원뿐 아니라 공교육에서도 한국어 수업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어한국어 교재교구온라인이나 앱 기반 교구 및 수업 등이 앞으로 유망할 것으로 기대된다.

 

□ 진출전략 및 고려사항


한국 문화는 실제로 인도네시아 사회에서 인지도가 높고, 한국에 대해 관심있어 하는 인도네시아 인은 인도네시아에 생기는 한국식 서비스를 반기고 있는 상황이다한국인 특유의 열정적이고 고객 중심의 친절한 서비스는 인도네시아 인들에게 신선한 충격과 감동을 주고 있다고 한다또한 우리 나라에서도 우호적인 인도네시아 인과 저렴한 노동력인구 대국풍부한 자원 등으로 인도네시아를 창업의 노른자로 눈여겨볼 만큼 인도네시아는 진출해보고 싶은 주요 국가에 속한다그러한 인도네시아에서 사업을 하려면 어떠한 점을 염두해

야 할까 ?

 

첫째, 기본적으로 인도네시아인의 소비성향은 호기심에 근거해 지출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구매력은 크지 않아 지속적인 지출 행위에는 상당히 신중하며 값이 비싸다고 판단되면 관심사를 떠나서 지출을 자제하는 경향이 있다. 따라서 인도네시아에서 식당여행중개업어학 교육 등의 사업을 할 때 고객이 1회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비싸지 않은 합리적인 가격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


둘째, 독창성을 갖춰야 한다. SNS를 활용한 적극적인 마케팅 및 홍보인테리어메뉴서비스 콘텐츠 등 사업 내용의 지속적인 업데이트가 필요하다단골고객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독창적인 서비스 제공이 중요한데 아직까지는 한국식의 신속정확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곳이 많지 않다인도네시아에는 풍부한 노동력만큼 숙련된 노동인구가 적어고용한 인력에 대한 선진 교육 및 훈련이 절실하다직원교육을 통해 고객들의 만족도는 제고되면서 지속적인 고객유치 및 간접홍보가 가능할 것이다 

 

셋째, 초기 투자 비용이 기본 100억 루피아(약 74만 달러) 로 투자 비용이 높고외국인 투자가에게 내 주는 각종 인허가를 취득하는 과정이 복잡하고 시일이 많이 걸려 인도네시아로 투자하기 위해서는 상당한 준비와 많은 인내심이 필요하다. 임대료, 인건비, 식당의 경우 식재료비 등의 인상도 고려해야 할 요소다. 또한 양국 간의 문화종교적 차이로 사업 시작 전과 운영 중에 노무문제인증문제 등 난점에 봉착한다예를 들어인도네시아 할랄 인증은 식당업에 있어서 의무는 아니나 할랄 인증이 없는 경우 무슬림 인구 87%인 인도네시아에서 고객들이 식당에 마음 놓고 들어가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한다일반적으로 사업을 처음하게 되면 '먼저 시작하고 보자'라는 생각으로 도전장을 내미는 경우가 많으나인도네시아 진출은 그 반대의 생각으로 접근해야 한다즉 '돌다리도 수도 없이 두드려보고 만반의 준비가 갖춰졌을 때 시작한다'라는 생각을 하는 것이 시행착오를 줄여 초기 사업단계에서 오는 손실을 많이 줄일 수 있다.

 

넷째, 인터넷 및 모바일 사용인구가 날로 증가하고 있는 인도네시아에서 최첨단 IT 기술을 잘 활용하는 것도 사업 운영에 도움이 된다. 기존에 인도네시아에 진출한 사업체들과 차별성을 갖추기 위해 IT 기술을 접목한 사업 아이템을 구상해보는 것이다. 전통적인 식당업,여행중개업어학사업도 세계 3위의 스타트업 수를 자랑하는 인도네시아에서 스타트업 사업과 연계하는 것도 하나의 좋은 사업 아이디어가 될 수 있으며독창적인 사업은 현지인들의 관심을 가중시켜 여러모로 사업의 확장에 도움을 준다앱이나 온라인을 기반으로 온디맨드(On-demand)핀테크(Fin-Tech)전자상거래형, SaaS형 서비스와 접목시키면 IT융합형 창업 아이템이 탄생할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도 중국에 이어 2번째로 외국인 노동자를 많이 배출하는 우리나라인만큼 교민 수가 약 4만 명 내외로 커뮤니티도 크기 때문에현지인 뿐 아니라 인도네시아에 존재하는 한국 사회를 공략한 사업 아이템 개발도 같이 염두한 투트랙(Two-Track)전략을 사용할 것을 권장한다.

 


자료원: 유로모니터이코노미스트인도네시아 투자조정청, BNP2TKI, Infokursus.net, 데일리 인도네시아, KOTRA 자카르타 무역관 보유자료 및 자료 종합

  • 목록
[코트라] 시장정보 목록
  • Total 773건 8 페이지
[코트라] 시장정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77 유니콘을 통해 보는 인도네시아 스타트업 시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4 1356
576 2018 인도네시아 국제 자동차 산업 전시회 참관기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12 1765
575 인니 광업 시장 투자진출 정책 발표 현장에 가다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08 960
574 인도네시아, 전문가에게 듣는 할랄 인증 관련 제도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08 1014
573 종자 수출, 수입 추천에서 검역까지 유의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3-21 1564
572 인도네시아 가구 시장 현황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3-06 2059
571 인도네시아, 사후 국경 감시 정책 시행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3-06 1184
570 요구르트를 찾아 마트와 디저트 카페로 향하는 인도네시아인들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2-02 1555
569 인도네시아, 의료 인프라 개선정책에 따른 제약 수요 증가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29 1325
568 인도네시아 강관 시장동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19 1299
567 인도네시아 광산채굴장비 시장동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19 922
566 [전문가 기고] 이커머스로 본 인도네시아 시장 진입방안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16 1019
565 [유망] 인도네시아 유압브레이커 시장현황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16 854
564 인도네시아 특별경제구역에 어떻게 진출할 수 있을까?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04 923
563 한-아세안 FTA 10주년 기념 인도네시아 경제인 대상 세미나(1)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02 898
562 인도네시아 무역구제 전문가가 생각하는 반덤핑이란?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2-29 800
561 인도네시아 제조업의 핵심, 산업기계 전시장을 둘러보다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2-28 731
560 [전문가 기고] 이혼소송보다 어려울 수 있는 인도네시아의 고용관계 종결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2-20 849
559 인도네시아, 세련된 간편식으로 각광받는 시리얼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2-19 1124
558 인도네시아 노동부, 2018년 최저임금 8.71% 인상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2-14 1175
557 인도네시아, 전기자동차시장의 현주소와 미래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2-12 899
556 인도네시아 섬유봉제산업, 2018년에도 우리 기업이 이끈다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2-08 1657
555 성장 잠재성이 높은 인도네시아 종이 및 펄프시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2-08 1171
554 인도네시아, 제품의 완성은 '금속 포장'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1-27 1423
553 주얼리에 열광하는 인도네시아 사람들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1-27 1467
552 인도네시아, Happy Fresh의 최고 기술경영자를 만나다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1-22 902
551 인도네시아, 자동차 현지 조립생산방식 선호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1-14 1643
550 인도네시아, 의료기기 수요 증가 코트라자카르타무역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1-14 757
게시물 검색
문의 및 신청

KOTRA 자카르타 무역관
kotrajakarta2018@gmail.com


인도웹은 광고매체이며 광고 당사자가 아닙니다. 인도웹은 공공성 훼손내용을 제외하고 광고정보에 대한 책임을 지지않습니다.
Copyright ⓒ 2006.7.4 - 2021 Powered By IndoWeb.Org. All rights reserved. Email: ad@indoweb.org